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글로벌 브리핑

왕치산, 美中 무역전쟁 진화… 시카고 시장과 논의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시진핑 핵심 인사, 시카고와 협력 강화

왕치산 중국 국가 부주석이 공개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진화 작업이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심복인 왕 부주석은 중국의 외교·경제 현안을 해결하는 핵심 인사로 '소방대장'으로 통한다.

12일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에 따르면 미국이 20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부과 계획을 발표한 직후인 11일 왕 부주석은 베이징 중난하이에서 람 이매뉴얼 시카고 시장과 만났다.

왕 부주석은 이 자리에서 중미관계와 양국 지방 협력에 대해 깊이 있게 의견을 나눴다. 미중 무역전쟁 확산에 따른 타협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가 오간 것으로 전해졌다.

그동안 미중무역 갈등은 중국 측에서 '시진핑의 책사'로 불리는 류허 부총리가 담당해왔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5월 워싱턴에 열린 2차 무역협상 합의결과에 불만을 토로하며 관세 부과 강행에 나서 류 부총리는 체면을 구긴 바 있다.

왕 부주석의 등장과 함께 중국 상무부의 발걸음도 빨라졌다. 상무부는 미국이 2000억 달러어치 중국 수입품에 대한 추가 관세를 발표한 직후인 11일 시카고 투자유치국과 '중국 도시와 시카고 투자 협력 포럼'을 열어 의료 보건, 선진 제조, 혁신 기술 분야에서 협력를 강화하는 내용의 양해각서에 서명했다. 본격적인 대미 유화 제스처를 보내기 시작한 것이다.

포럼에 참석한 이매뉴얼 시장은 "현 상황에서 미중이 반드시 멀리 내다보는 안목으로 가고 협력해야 미래에 공영할 수 있다"면서 "시카고는 중국 기업의 투자를 환영하며 향후 5년간 협력을 강화하는 내용의 양해각서를 이번에 체결한 것은 양국 경제 무역 교류를 확대하는 새로운 이정표"라고 말했다.

리청강 중국 상무부 부장 조리는 "중국은 미국 각 주 및 도시와 경제 무역 관계 발전을 중시한다"면서 "시카고 대표단의 이번 방문은 미국 지방 정부와 업계가 양국 경제 무역 협력의 미래에 대한 자신감을 보여준 것으로 자유무역을 지지하고 무역보호주의를 반대한다는 적극적인 신호를 보낸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9.19(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나이아가라를 즐기는 4가지 방법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 6선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요르단 페트라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좋은 부부 여행지
(카드뉴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버킷리스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