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막말 앞세워 대선 여론조사 1위,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유승호 국제부 기자) “여자들은 돈을 적게 벌어야 한다. 임신을 하기 때문이다.”

여성의 사회경제적 지위가 지금과는 비교도 할 수 없이 낮았던 수백년 전 어느 시대의 얘기로 들립니다. 아니면 어느 몰지각한 사람이 내뱉은 말일지도 모릅니다. 그런데 이 말은 한 나라의 대선주자의 입에서 나온 말입니다. 심지어 그 사람은 당선 가능성이 높은 유력 후보입니다. 그는 브라질 사회자유당 소속으로 오는 10월 대선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자이르 보우소나루 연방 하원 의원입니다.

1955년생 이탈리아계 부모 사이에서 태어난 보우소나루는 정치에 입문하기 전엔 군인이었습니다. 1977년 브라질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군에 복무하기 시작했습니다. 정치에 발을 들여놓은 것은 1988년 리우데자네이루 시의원으로 당선되면서부터입니다. 1990년엔 연방 하원 의원으로 당선됐습니다.

보우소나루는 지금까지 세 차례 결혼해 다섯 명의 자녀를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9.19(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 6선
(카드뉴스) 요르단 페트라
(카드뉴스) 좋은 부부 여행지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나이아가라를 즐기는 4가지 방법
(카드뉴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버킷리스트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