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이언주 "문재인 정부 1년, 일자리 감소 등 'J노믹스' 정책 실패"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이언주 바른미래당 경제파탄대책특별위원회 위원장 토론회
문재인 정부 1년 평가
합리적인 경제정책, 공정한 시장경제체제 확립으로
경제선진화 기틀 마련해야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경기도 광명시을, 바른미래당 경제파탄대책특별위원회 위원장)은 17일 "문재인 정부 1년을 돌아보면 기대와는 달리 부작용이 속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문재인 정부 1년 경제정책의 평가와 과제' 토론회를 개최하고 "집권한지 1년도 안돼 연초부터 추가경정예산안을 제출하는 것은 문재인 정부 'J노믹스'의 정책실패를 반증하는 것이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하고 공무원 증원,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화, 공공부문에 대한 재정투입을 늘리고 급격하게 최저임금을 인상하는 등 소득주도성장을 표방하면서 야심차게 출범했으나 지난 1년간을 돌이켜 보면 정부의 기대와는 달리 일자리 감소, 청년실업 증가, 물가상승이 나타나는 부작용이 속출하고 있다"면서 "문재인 정부가 중점적으로 추진한 공공부문 일자리창출, 최저임금 인상, 법인세 및 소득세 인상은 구조개선 없이 일회성, 선심성 정책에만 치중했다는 평가가 지배적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의원은 최근 오피니언 리더 140명을 대상으로 한 전문가 설문조사 결과에서 문재인 정부가 잘한 것은 남북한 정상회담 개최를 통한 “남북관계 개선”뿐이고, ‘경제살리기’는 기대 이하의 낙제점수로 평가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게다가 끝이 보이지 않는 GM 사태 및 금호타이어의 미진한 산업구조조정, 수출·입 증가율 감소로 인한 기업 및 산업 전망도 어두워지고 있다는 것이다.

이번 토론회는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과 공동주최로 개최되었으며, 발제는 조장옥 전 한국경제학회회장, 토론자로는 박상인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 김대호 사회디자인연구소 소장, 정명효 성심섬유 대표이사, 이근재 한국외식업중앙회 서울지회장의 열띤 토론으로 이어졌다.

이의원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서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 효과를 진단하고, 부작용이 많았던 최저임금 인상 등이 방향 전환을 찾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합리적인 경제정책, 공정한 시장경제체제 확립으로 경제선진화의 기틀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8.21(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나이아가라를 즐기는 4가지 방법
(카드뉴스) 울릉도에 가보셨나요?
(카드뉴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버킷리스트
(카드뉴스) 국내 레저관광지 10곳
(카드뉴스) 별여행 명소
(카드뉴스) 꼭 가볼만한 습지 5선
(카드뉴스)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카드뉴스) 좋은 부부 여행지
(카드뉴스) 요르단 페트라
(카드뉴스) 기사단이 지배했던 지중해 섬나라 몰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