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평양냉면 인기몰이에 ‘여름면 전쟁’ 후끈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남북정상회담 이후 매출 껑충…CJ vs 풀무원 1위 각축전

(최은석 한경비즈니스 기자) 4·27 남북정상회담으로 평양냉면이 세계적 유명세를 타면서 냉면집들이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그 덕분에 가정간편식(HMR) 냉장 냉면의 인기도 급상승 중이다.

CJ제일제당에 따르면 4월 27일부터 사흘간 전국 롯데마트에 입점한 ‘평양물냉면’의 하루 평균 매출은 회담 전인 23~26일에 비해 2배 이상(126%) 상승했다. 풀무원에 따르면 같은 기간 ‘생가득 평양물냉면’의 하루 평균 매출은 회담 전보다 212% 껑충 뛰었다.

식품업계는 여름면 신제품 및 리뉴얼 제품을 연이어 선보이며 ‘냉면 특수’를 이어 간다는 전략이다.

◆냉면 ‘면발’ 경쟁 본격화

2015년 풀무원으로부터 냉면 시장점유율 1위 자리를 빼앗은 CJ제일제당은 대표 제품인 ‘동치미 물냉면’ 등을 앞세워 왕좌 굳히기에 나섰다.


동치미 물냉면은 면발에 초점을 둔 제품이다. 면 표면을 단단하게 만들어 잘 퍼지지 않도록 했다. 제주 겨울무로 담근 동치미를 15일 동안 숙성해 깊고 시원한 맛을 낸다는 게 CJ제일제당의 설명이다.

CJ제일제당은 최근 ‘평양물냉면’과 ‘매콤달큰 시원한배물냉면’ 등의 리뉴얼 제품을 선보이기도 했다. 평양물냉면은 전통 방식으로 갓 뽑은 면을 사용해 쫄깃하다. 쇠고기 양지를 장시간 우려내 깊고 담백한 육수가 특징이다.

매콤달큰 시원한배물냉면은 하늘초 고추와 국산 배를 갈아 넣어 매콤한 맛을 구현했다. 고소한 풍미를 더해주는 참깨와 김 고명을 별첨해 더욱 풍성한 맛을 느낄 수 있다.

김지은 CJ제일제당 신선마케팅담당 브랜드 매니저는 “전문점 수준의 냉면을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을 지속적으로 알려 성수기 매출 확대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풀무원은 조만간 물냉면 신제품을 출시해 시장점유율을 본격적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풀무원은 최근 ‘생면식감 탱탱 비빔쫄면’을 출시하며 여름면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기도 했다.

생면식감 탱탱 비빔쫄면은 기름에 튀기지 않아 쫄깃하고 탱탱한 쫄면의 식감을 잘 살려낸 제품이다. 면 건조 과정 중 생긴 구멍에 비빔장이 조화롭게 어우러진다. 칼로리는 기름에 튀긴 유탕면 대비 100칼로리 이상 낮고 포화지방도 절반 수준이라는 게 풀무원의 설명이다.

송아영 풀무원식품 생면식감사업부 프로덕트 매니저(PM)는 “전국 30여 곳의 쫄면 맛집을 분석해 대중이 선호하는 ‘숙성 비빔장’을 개발했다”며 “태양초 고추장에 과일의 단맛을 더한 후 3일간 숙성해 매콤하면서 새콤한 맛이 깊게 전해지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팔도, ‘막국수 라면’으로 입맛 잡는다

여름철 단골 메뉴인 비빔면 등 여름 봉지면 시장에서의 업체 간 경쟁도 뜨겁다.

식품업계에 따르면 국내 여름면(비빔면·메밀소바·드레싱 누들 등) 시장은 2015년 706억원에서 지난해 986억원 규모로 지속 성장 중이다. ‘팔도비빔면’은 지난해 전년보다 30억원 증가한 490억원의 매출 성적표를 기록했다.

팔도는 최근 봄맞이 한정판 ‘봄꽃 비빔면’을 선보이며 1위 굳히기에 나섰다. 꽃 모양 어묵이 담긴 건더기 스프를 별첨한 제품으로, 먹는 재미에 보는 재미를 더해 소셜 미디어에서 인기를 끌며 일찌감치 완판됐다는 게 팔도의 설명이다.

팔도는 여름면 신제품인 ‘막국수 라면’을 출시하기도 했다. 배 농축액을 함유한 액상스프와 메밀가루가 섞인 담백한 면발이 조화를 이루는 제품이다. 별첨한 통참깨 참기름 스프는 고소함을 더해준다.

윤인균 팔도 마케팅 담당자는 “막국수 라면은 비빔면 시장 1위를 지켜온 팔도의 35년 액상스프 기술력 등 모든 노하우를 담은 제품”이라며 “전문점에서 먹을 수 있는 막국수를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농심은 여름면 시즌을 맞아 건면 제품을 중심으로 시장 공략에 나선다. 매운 비빔면 위주의 시장을 건면으로 바꾸겠다는 전략이다. 농심은 2004년 ‘메밀소바’를 출시한 데 이어 2008년 ‘둥지냉면’, 2016년 ‘드레싱 누들’을 선보였다.

농심 메밀소바는 바람에 말린 흑메밀 면발에 간장 소스와 무 블록, 톡 쏘는 고추냉이가 어우러져 시원한 소바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둥지냉면은 국내 유일의 상온 보관이 가능한 냉면으로, 끓이지 않고도 조리할 수 있어 캠핑족 등에게 특히 인기다.

드레싱 누들은 가벼운 면발과 상큼한 드레싱으로 2030 여심을 저격 중이다. 농심은 최근 ‘찰비빔면’ 제품 패키지에 ‘오버액션토끼’ 캐릭터를 담아 젊고 개성 있는 이미지를 부여했다.

오뚜기는 지난해 ‘함흥비빔면’과 ‘콩국수라면’을 출시한 데 이어 올해에는 ‘진짜쫄면’과 ‘춘천막국수’를 선보이고 있다.

오뚜기 진짜쫄면은 탄력 있는 쫄면 면발과 식초·볶음참깨·무초절임액 등을 첨가한 ‘비법양념장’, 건양배추 등을 곁들인 제품이다. 춘천막국수는 메밀 함량 30%의 면발과 사과·배·매실·동치미 추출물 등이 어우러진 소스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삼양식품은 최근 여름면 신제품 ‘중화비빔면’을 출시했다. 삼양 중화비빔면은 비빔면 특유의 새콤달콤한 맛에 굴 소스와 양파를 곁들여 중화풍의 맛을 더한 제품이다. 불맛향미유와 고추기름으로 화끈한 불맛도 입혔다.

삼양식품은 또한 대표 여름면 제품인 ‘열무비빔면’을 2월 말부터 본격 생산하고 있다. 매콤새콤한 열무의 시원한 맛이 특징이며 1991년 출시 이후 하절기에만 한정적으로 생산·판매되는 제품이다.

이민호 삼양식품 마케팅팀장은 “홈페이지 고객 문의 게시판을 통해 열무비빔면의 생산 일정을 문의하거나 계절에 상관없이 출시해 달라는 등 열무비빔면을 기다리는 소비자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올해에는 2월부터 8월까지 제품을 생산·판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5.24(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나만의 토익 공부법
(카드뉴스) 봄과 썸타는 명품 '백팩’
(카드뉴스) 뜨거운 5월 대학축제와 채용설명회
(카드뉴스) 강릉 택시기사가 추천한 맛집
(카드뉴스) 고갱이 사랑한 곳, 타히티(Tahiti)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대자연의 파노라마, 노르웨이
(카드뉴스) 여직원 비율이 높은 대기업은?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