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크루즈 관광 활성화 시도 잇달아…수혜지는 어디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선한결 건설부동산부 기자) 정부가 크루즈 관광 육성에 적극적인 가운데 기항지 인근 수익형 부동산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달 24일 전남 여수와 인천에서 크루즈 관광객 입항 환영행사를 열었습니다. 이날 전남 여수 여수엑스포항에는 올해 첫 크루즈선인 슈퍼스타 아쿠아리우스호가 입항했습니다. 대만 기륭에서 승객과 승무원 총 2200여명을 태우고 왔죠. 인천항에는 미국 크루즈선사 로얄 캐리비안크루즈가 운행하는 오베이션 오브 더 시즈호가 승객과 승무원 5800여 명을 태우고 입항했습니다.

이런 크루즈 관광은 지역 경제 발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칩니다. 구매력 높은 관광객 수요가 대거 유입되기 때문입니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해 크루즈 탑승자 1인당 기항지 평균 지출액 중 크루즈 관광객의 평균이 136.7달러, 승무원은 203.6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크루즈 한 척당 수천명이 탑승하므로 기항지 인접 상권에 수억~수십억원의 소비 효과가 일어나는 셈입니다. 전남도청에 따르면 2014년 6월 광양항을 통해 5회에 걸쳐 입항한 중국 탑승객 2만5000여 명이 쓴 돈만 90억원에 달했을 것으로 추산된다고 하네요.

이렇다보니 정부도 기항지 인근 관광콘텐츠와 인프라 구축 등에 적극 나서고 있습니다. 요즘 분양 중이거나 분양이 예정된 기항지 주변 수익형 부동산을 소개합니다.

전남 여수에선 일성건설이 시공하는 호텔 ‘케니스토리 여수점’ 이 이달 중 공급될 예정입니다. 여수시 충무동에 지하 2층~지상 18층, 전용면적 15∼20㎡, 총 195실 규모로 조성될 예정입니다. 장군산·여수구항 해양공원·돌산도·여수세계박람회장(EXPO)·여수 벽화마을 등 일대 명소와 가까워 관광객 유입이 많다고 합니다. 여수시는 목포항과 연계해 올해 8척의 크루즈 유치를 확정 짓고 추가로 10여 척의 입항 여부를 협의 중입니다. 273억원 규모 여수신항 크루즈 부두 확장 공사도 진행 중입니다.

인천에는 오케이센터개발이 ‘송도 아트윈 푸르지오 단지내 상가’를 분양 중입니다. 인천 연수구 송도동 국제업무단지 G-4블록에서 지상 1~2층, 총 50실 규모로 들어설 예정입니다. 이미 입주를 마친 ‘아트윈 푸르지오’ 아파트 999가구와 ‘홀리데이 인 호텔’ 202실, ‘아트윈 오피스텔’ 237실이 단지 내에 있습니다. 인근 4500여 가구의 아파트를 비롯해 포스코건설·IBM·이천경제자유구역청 등 다양한 기업과 국제기구 등이 가깝습니다. 인천지하철 1호선 센트럴파크역이 지하로 직접 연결되며, 인천국제공항과도 가깝습니다.

동삼동 부두 확장 공사가 진행 중인 부산 북항 일대에서는 한국토지신탁이 ’더셰프월드 센트럴원’을 분양 중입니다. 부산 기장군 기장읍에 지하 1층~지상 6층, 총 360실 규모로 준공될 예정입니다. 사업비 4조원이 투입된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에 조성됩니다. 주변에 오시리아 테마파크와 이케아 등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동해선 오시리아역과 가까워 해운대 신시가지까지 쉽게 이동할 수 있습니다.

국내 최다 크루즈 관광객이 몰리는 제주에서는 롯데관광개발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분양 중입니다. 제주시 노형동에 지하 5층~지상 38층, 카지노 호텔 750실과 호텔 레지던스 850실 등 총 1600실 규모로 조성될 계획입니다. 현재 분양 중인 호텔레지던스 850실은 전용면적 65㎡ 802실, 전용 136㎡ 48실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모든 객실이 한라산과 제주바다가 보이는 스위트룸으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제주국제공항·제주국제크루즈터미널도 가깝습니다. (끝) /always@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5.23(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나만의 토익 공부법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카드뉴스) 봄과 썸타는 명품 '백팩’
(카드뉴스) 강릉 택시기사가 추천한 맛집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대자연의 파노라마, 노르웨이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고갱이 사랑한 곳, 타히티(Tahiti)
(카드뉴스) 뜨거운 5월 대학축제와 채용설명회
(카드뉴스) 여직원 비율이 높은 대기업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