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남북회담 총 655회… 절반이 판문점서 열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1971년 8월 남북 적십자 회담 이후 48년간 열린 남북 회담은 총 655번이었다. 합의서만 245건에 달했다.

17일 통일부가 발표한 ‘남북회담 약사 및 판문점 현황’ 참고자료를 보면 남북 회담 중 절반이 넘는 360회가 판문점에서 열렸다. 오는 27일 남북한 정상회담도 판문점에서 열린다. 이 중 17회는 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회담이었다.

판문점 회담은 1971년 8월 중립국감독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남북적십자 파견원 제1차 접촉’이 처음이었다. 중립국감독위원회에서 156회,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94회,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87회 열렸다. 회담이 가장 많이 열렸던 시기는 2000년대로 250회가 열렸다. 2010년 이후로는 58회에 그쳤다. 역대 정부별로 보면 노무현 정부가 169회로 가장 많았다.

김채연 기자 why29@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7.23(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월드컵 열리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카드뉴스) 한일 취업전쟁
(카드뉴스) 6월 체크해야 할 채용 박람회
(카드뉴스) 기사단이 지배했던 지중해 섬나라 몰타
(카드뉴스) 꼭 가볼만한 습지 5선
(카드뉴스) 무더위와 함께 시작된 생수전쟁
(카드뉴스)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카드뉴스) 별여행 명소
(카드뉴스) 그림 안에 있는 느낌 조지아
(카드뉴스) 울릉도에 가보셨나요?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