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건강

"항경련제, 치매 위험↑"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간질 치료에 쓰이는 항경련제(AED: anti-epileptic drug)가 치매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핀란드 동부대학과 독일 신경퇴행질환센터(DZNE) 연구팀은 발프로산 나트륨(sodium Valproate)을 비롯한 항경련제가 종류에 따라 치매 위험을 15%에서 최대 60%까지 높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과 사이언스 데일리가 9일 보도했다.

핀란드 동부대학의 하이디 타이팔레 약리학 교수는 2005~2011년 치매 진단을 받은 7만718명과 대조군 28만2천862명의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항경련제를 1년 이상 지속해서 사용한 그룹이 대조군보다 알츠하이머 치매 발생률이 15%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항경련제 중에서도 특히 인지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진 약을 복용한 그룹은 알츠하이머 치매 위험이 20%, 모든 형태의 치매 위험이 60%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인지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항경련제는...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9.22(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나이아가라를 즐기는 4가지 방법
(카드뉴스) 요르단 페트라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여름에도 걷기 좋은 길 6선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카드뉴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버킷리스트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좋은 부부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