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워너원 스니커즈' 완판…스니커즈의 계절이 돌아왔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민지혜 생활경제부 기자)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옷차림도 가벼워졌습니다. 트렌치코트와 청바지의 계절, 봄입니다. 청바지에 잘 어울리는 신발, 스니커즈도 최근 봄을 맞았죠. 스니커즈는 이제 패션업계의 큰 흐름으로 자리잡았습니다. 특히 10~20대들은 교복에 어울리는 신발, 청바지 등 캐주얼 차림에 잘 어울리는 스니커즈를 찾곤 하죠. 그래서일까요. 아이더가 출시한 이른바 ‘워너원 스니커즈’와 휠라의 어글리 스니커즈 ‘레이’는 품절 대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아이더의 워너원 스니커즈는 처음 생산한 3만켤레가 모두 다 팔렸다고 합니다. 아이더의 올 봄 신상품인 캐주얼 스니커즈 3종은 최근 워너원의 버스 속 막춤 광고영상으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죠. 워너원의 팬들은 물론 10~20대 사이에서 심플한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가볍고 푹신한 신발은 많이 걷는 청소년들에게도 제격이었죠. 특히 끈으로 묶는 스타일의 ‘코르스’와 일명 찍찍이로 붙였다 떼는 방식의 ‘샤보이’ 인기가 많았습니다. 아이더는 이 2종의 신발의 추가 생산에 들어갔다고 합니다. 8만9000원이라는 가격도 10만원이 넘는 해외 브랜드 대비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 높다는 평가를 받았죠. 아이더는 예약 구매 고객들에게 순차적으로 신발을 보내준다고 합니다.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휠라도 스니커즈로 ‘대박’을 터뜨렸습니다. 지난해 100켤레 이상 팔린 ‘코트디럭스’ 인기에 힘입어 밑창이 울퉁불퉁한 어글리 스니커즈 ‘디스럽터2’를 내놔 또 다시 히트를 쳤죠. 현재까지 무려 75만켤레가 팔렸습니다. 올해 1월 출시한 어글리 스니커즈 ‘레이’도 전국 모든 매장에서 다 품절 상태입니다. 초도물량 8만켤레가 다 팔리자 급히 추가 생산에 들어갔지만 레이를 찾는 수요가 디스럽터2로 몰리면서 주요 신발들이 모두 재생산에 들어갈 정도라고 합니다.

스니커즈의 인기는 작은 아이템으로 큰 행복을 누리려는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트렌드와도 맞닿아 있습니다. 옷 전체를 다 사려면 돈이 많이 들지만 신발은 한 켤레만 사도 여러 옷에 두루 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죠. 또 옷은 멋을 부리지 않은 듯 무심하게 입고 신발, 가방, 모자, 주얼리 등으로 포인트를 주는 패션이 인기를 끄는 것도 원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패션업계에선 이제 “옷보다 신발이 효자”라는 말이 공식처럼 통용되고 있습니다. (끝) / spop@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7.23(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월드컵 열리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카드뉴스) 한일 취업전쟁
(카드뉴스) 6월 체크해야 할 채용 박람회
(카드뉴스) 기사단이 지배했던 지중해 섬나라 몰타
(카드뉴스) 꼭 가볼만한 습지 5선
(카드뉴스) 무더위와 함께 시작된 생수전쟁
(카드뉴스)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카드뉴스) 별여행 명소
(카드뉴스) 그림 안에 있는 느낌 조지아
(카드뉴스) 울릉도에 가보셨나요?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