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건강

장시간 운전할 때 스트레칭 필수… 과음·과식 부담… 간 건강 챙겨야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설 연휴 건강관리

설 연휴가 다가오고 있다. 반가운 명절이지만 한편으로 건강 걱정이 앞서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연말연시 계속된 술자리로 인해 떨어져 있는 체력이 설 연휴를 맞아 장시간 운전, 과음, 과식 등으로 더 나빠질 수 있어서다. 명절 스트레스도 피할 수 없다.

좁은 차 안에서 불편한 자세의 장시간 운전은 목과 허리 등에 무리를 줄 수 있다. 긴 시간 동안 같은 자세가 계속되면 목에 무리가 가고, 상체 하중이 척추에 전가돼 주변 근육이나 디스크에 영향을 준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좌석을 올바른 위치에 놓고 허리에 쿠션을 받쳐 하중을 분산하는 게 좋다. 휴게소에 들러 스트레칭을 통해 경직된 몸의 긴장을 푸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명절 음식을 만드느라 오랫동안 같은 자세로 일할 때도 스트레칭은 필수다.

명절에는 손님맞이를 하다 보면 과음과 과식을 피하기 쉽지 않다. 음주량을 줄이고 식사량을 줄이는 최선책을 택할 수 없다면 차선책을 고...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5.24(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고갱이 사랑한 곳, 타히티(Tahiti)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카드뉴스) 대자연의 파노라마, 노르웨이
(카드뉴스) 나만의 토익 공부법
(카드뉴스) 여직원 비율이 높은 대기업은?
(카드뉴스) 뜨거운 5월 대학축제와 채용설명회
(카드뉴스) 강릉 택시기사가 추천한 맛집
(카드뉴스) 봄과 썸타는 명품 '백팩’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