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2018년 질주할 신차 80종 ‘스탠바이’ 완료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차완용 한경비즈니스 기자) 2018년을 맞이한 국내 자동차 시장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난타전’ 양상이 엿보인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자동차 전체 내수 시장 규모는 약 182만 대로, 국산차 진영에선 156만 대, 수입차 진영에선 26만 대를 형성한다는 분석이다.

이는 전년에 비해 국산차는 1.9% 감소하고 수입차는 11.5% 늘어난 규모다. 근거는 각 사의 ‘신차’ 출시 계획이다. 올해만 내수 시장에 80여 종(부분 변경 모델 포함)이 넘는 신차가 출시될 예정이다.

수입차는 폭스바겐과 아우디의 판매 재개 등으로 60여 종의 신차를 출시할 예정이고 국산차는 20여 종을 선보인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올해는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신차 전쟁이 예고되고 있다. (끝) /cwy@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2.21(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만년설 뒤덮인 스위스 융프라우
(카드뉴스) 터키 동부 국경도시 도우 베야짓
(카드뉴스) 비트코인부터 넴까지...암호화폐 톱10
(카드뉴스) 작은 지구, 호주
(카드뉴스) 물과 불이 공존하는 땅, 아이슬란드
(카드뉴스) 컨버터블의 세계
(카드뉴스) 포르투갈 리스본의 매력
(카드뉴스) 겨울 서해 낭만의 길
(카드뉴스) ‘취향 저격’ 동네 서점
(카드뉴스) 쇼팽이 사랑한 조국, 쇼팽을 사랑하는 폴란드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