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사업 다각화 고민하는 반도체, 디스플레이업계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좌동욱 산업부 기자) 디스플레이 패널 제조업체인 지디가 지난 2일 선박용 크레인 제조업체인 디엠씨 지분 25.59%를 470억원에 인수한다고 공시했습니다. 이를 통해 지디는 디엠씨의 최대주주로 올라섰습니다. 지디는 인수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150억원 규모 전환사채도 발행할 계획도 공개했습니다.

지디는 액정표시장치(LCD) 패널을 얇게 가공하는 사업이 주력입니다. 반면 이 회사가 인수한 디엠씨는 육상·해상크레인을 만드는 제조업체입니다. 두 회사의 주력 사업이 판이하게 다릅니다.

지디가 디엠씨에 투자한 금액은 2016년 한해 매출(322억원)보다 많습니다. 그럼에도 지디가 거액을 들여 디엠씨를 인수한 것은 주력인 LCD 패널사업에서 공급과잉으로 고전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디는 지난해 3분기 누적 영업손실이 75억원에 달한다. 2015년부터 2016년까지 2년간 총 170억원이 넘는 누적적자를 기록했습니다.

지디는 앞으로 조선업 경...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1.17(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수확이 있는 여행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가을 제주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