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性속의 경제史

(性속의 경제史) 육체는 억압과 학대 대상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정화담·성풍속연구가) 성행위를 죄악시하는 것은 어느 정도는 기독교의 본질에 해당한다고 할 것이다. 성 처녀 마리아에 관한 이야기는 설사 그것을 사실로서 받아들이는 기독교인이든 아니든 분명 성행위를 더러운 것 또는 오염된 것으로 간주하는 생각을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 예수가 무염수태를 통해 탄생했다는 주장이야말로 비 기독교인들에게는 가장 황당한 주장으로 비쳐지지만 무염수태론이나 원죄에 대한 교리들에는 확실히 성교는 부정한 것이라는 생각이 녹아 있다.

성교를 부정한 것으로 보는 생각이 물론 기독교에만 있는 것은 아니다. 우리나라 무속에서도 그렇거니와 중대한 일을 앞두고 정신을 맑게 해야 한다고 생각한 사람들은 일정 기간 동안 성교를 자제하는 것은 어찌보면 보편적 사고에 속한다. 말하자면 「목욕재계하고 부부동침을 금하며…」 이렇게 시작되는 경고들은 아직도 살아 있다.

기독교는 원천적으로 인간...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4.21(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나만의 토익 공부법
(카드뉴스) 봄과 썸타는 명품 '백팩’
(카드뉴스) 토익시험 준비 사항 6가지 ②
(카드뉴스) 추천 레시피
(카드뉴스) 토익(TOEIC)의 모든 것
(카드뉴스) 고갱이 사랑한 곳, 타히티(Tahiti)
(카드뉴스) 봄에 걷기 좋은 길
(카드뉴스) 강릉 택시기사가 추천한 맛집
(카드뉴스) 봄을 향하는 주말 기차여행
(카드뉴스) 토익, 토익스피킹 발급번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