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수익형부동산 '핫한 신상'...섹션오피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조수영 건설부동산부 기자)수익형 부동산 시장의 ‘핫한 신상’ 두번째 상품은 섹션오피스입니다. 작은 공간을 효율적이고 유연하게 활용하려는 수요와 맞물려 떠오른 상품입니다.

섹션오피스 1실은 전용면적 20~30㎡입니다. 여러 호실을 묶어 사무공간을 넓힐 수 있어 1인 창업자부터 기업까지 다양한 수요를 담아낼 수 있습니다. 실내에 욕실, 주방 등 업무에 불필요한 시설이 없어 같은 면적이라도 오피스텔보다 실사용 공간이 더 넓습니다.

지식산업센터(옛 아파트형공장)와 달리 분양, 입주 때 특별한 제약이 없습니다. 임대인의 요구에 따라 원하는 규모로 업무시설을 구성할 수 있어 수요층이 보다 두텁습니다. 다양한 규모로 공급돼 소액투자도 가능합니다.

최근 섹션오피스는 위례, 마곡, 하남 미사 등 택지지구에서 대규모 상업시설과 결합해 공급되는 추세입니다. 입주사로선 다양한 편의시설을 가까이에서 이용할 수 있는 셈이지요. 호반건설이 경기도 시흥 배곧신도시에 공급한 ‘아브뉴프랑 센트럴’ 내 섹션오피스는 380m 길이의 판매시설과 함께 조성됩니다. 태영건설이 짓는 경기 ‘광명역 어반브릭스’(조감도) 섹션 오피스도 약 300m 길이의 스트리트형 상가와 같이 들어섭니다.

오피스 공실이 늘어나면서 이를 섹션오피스로 개조하는 시도도 나옵니다. 이지스자산운용이 서울 구로구에 공급하는 ‘신도림 핀포인트’는 기존 빌딩을 매입해 섹션오피스로 재단장해 선보이고 있습니다. (끝) / delinews@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0.20(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카드뉴스) 경유 항공권으로 두 나라 다니는 스톱오버(stopover) 여행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카드뉴스) 수확이 있는 여행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