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라인프렌즈X까스텔바쟉 캐릭터 그림 선물 어때요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민지혜 생활경제부 기자) 마음까지 추워지는 연말입니다. 소중한 사람들과 의미 있는 선물을 주고 받는 때죠. 또 일 년 동안 고생한 스스로에게 위로와 격려의 선물을 하는 직장인들도 많을 겁니다. 요즘 소비 트렌드인 ‘가성비’와 ‘작은 사치’에 맞춰 다양한 한정판 선물을 내놓는 기업들이 늘고 있습니다.

라인프렌즈가 대표적입니다. 브라운, 코니, 샐리 등 귀여운 캐릭터로 사랑받고 있죠. 라인프렌즈가 연말을 맞아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까스텔바쟉과 협업(컬래버레이션)을 했다고 합니다. 화려하고 자유분방한 디자인으로 유명한 까스텔바쟉의 디자인을 귀여운 캐릭터와 조화시켰다고 하니 그 자체만으로도 소장 가치가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까스텔바쟉 X 라인프렌즈 아트 컬렉션’은 총 4종의 그림입니다. 라인프렌즈의 대표 캐릭터를 활용해 ‘희망’ ‘즐거움’ ‘사랑’이라는 메시지를 전달하려고 했다네요. 예를 들어 샐리와 평화라는 희망 스토리를 주제로 한 ‘희망 풍선’, 코니와 자유의 여신을 연상케 하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브라운과 사랑을 표현한 ‘새로 태어난 친구’, 천사와 샐리를 그려낸 ‘너는 내 마음 속에 있다’ 등입니다. 각각 100개 한정으로 총 400점만 판매한다고 합니다. 가격은 각 80만원. 현대미술의 대가로 꼽히는 앤디 워홀이 즐겨 사용했던 핸드메이드 실크스크린 기법으로 정교하게 석판화(리토그라피) 작업을 했다고 합니다. 이번 아트 컬렉션은 서울옥션의 미술 대중화 브랜드인 ‘프린트 베이커리’의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합니다. 그 자체를 예술 작품으로 즐기면서 관람하는 것도 좋은 문화생활이 될 것 같습니다.

라인프렌즈는 또 이번 협업을 기념해 해당 제품 구입 고객 100명(선착순)에게 140년 된 핀란드 세라믹 브랜드 ‘아라비아 1873’과 라인프렌즈가 함께 만든 ‘머그&피규어 세트’를 줍니다. 연말 선물을 고민하고 있다면 예술 작품 같은 캐릭터 그림이 어떨까요. 그림에 관심이 많은 사람, 라인프렌즈 캐릭터를 사랑하는 사람, 독특한 프린트와 생동감 넘치는 색상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제격일 것 같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linefriends.com/castelbajac)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끝) / spop@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5.24(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고갱이 사랑한 곳, 타히티(Tahiti)
(카드뉴스) 대자연의 파노라마, 노르웨이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여직원 비율이 높은 대기업은?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카드뉴스) 뜨거운 5월 대학축제와 채용설명회
(카드뉴스) 봄과 썸타는 명품 '백팩’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나만의 토익 공부법
(카드뉴스) 강릉 택시기사가 추천한 맛집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