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도 넘은 공정위원장의 훈수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산업부 노경목 기자) “만물 박사가 따로 없습니다. 기업 경영 기법부터 운영 시스템, 법적 이슈까지 한 사람에게 물어보면 다 되겠네요.”

최근 한 대기업 임원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에 대해 한 말이다. 지난달 28일과 5일 두 차례의 언론 인터뷰를 통해 김 위원장이 밝힌 대기업들에 대한 ‘식견’에 대해서다. 28일 인터뷰에서 그는 “삼성의 미래전략실 해체와 자사주 소각은 의사결정을 잘못 내린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에 대해서는 “시간만 낭비하다가는 삼성과 같은 꼴이 날 것“이라고 했다. 5일 인터뷰에서는 이해진 네이버 전 이사회 의장을 겨냥해 “잡스같은 비전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1심에서 실형을 받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해 “미래전략실을 해체하면 재판부가 형량을 감경해 줄 것으로 봤다면 정말 스투피드(stupid·멍청한)한 생각...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6.25(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한국의 과학자들
(카드뉴스) 무더위와 함께 시작된 생수전쟁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한국의 대학 연구실
(카드뉴스) 6월 체크해야 할 채용 박람회
(카드뉴스) 한국과학 현실은...
(카드뉴스) 한일 취업전쟁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그림 안에 있는 느낌 조지아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