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기기등록
바로가기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청와대, 정무기획비서관실 캐비닛서 박근혜 정부 문건 1361건 추가 발견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세월호·위안부·국정교과서 관련 내용도 담겨"

이병기·이원종 비서실장 시기 삼성·블랙리스트 등 내용 포함
홍남기 국조실장 "일부 내가 작성"
특검에 넘겨…"수사 지침 논란"

청와대는 17일 박근혜 정부에서 작성된 삼성 관련 자료 등 문서 1361건을 추가로 발견해 특검에 넘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내용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으면서도 “적법하지 않은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사실상 ‘불법 자료’라고 지목하면서 검찰에 수사 가이드라인을 제시한 것 아니냐는 논란이 일고 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14일 오후 4시30분께 정무기획비서관실 입구 행정요원 책상 아래 잠겨진 캐비닛에서 다량의 문서가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박 대변인은 “민정수석실에서 다량의 문서가 발견된 사실이 알려진 당일 정무수석실에서 자체적으로 소관 사무실을 점검하다가 찾아낸 문건”이라고 설명했다.

문서는 전 정부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실 기획비서관이 2015년 3월2일부터 2016년 11월1일까지 작성한 254건의 비서실장 주재 수석비서관 회의 결과가 포함돼 있다. 이...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7.07.27(목)

카드뉴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