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올해 대형 로펌이 뽑을 예정인 판검사는?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지식사회부 배석준 기자) 대형 법무법인(로펌)은 이달 말부터 검찰 인사 다음달 법관 인사를 앞두고 주요 판검사들에게 접촉하고 있습니다. 빨리 접촉한 곳은 지난해 중순부터 서울중앙지법 등 주요 부장판사들에게 영입을 타진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고등법원 부장판사 승진이 사법연수원 20기부터 23기까지입니다. 주로 21기와 22기가 대상이고요. 검사장급은 20기와 21기가 주 대상입니다. 이들이 대형 로펌의 주 타깃입니다. 김앤장 법률사무소 등 주요 대형 로펌은 최근 3년간 고등법원 부장판사급 이상 23명, 검사장급 이상 13명 등 총 36명을 영입했습니다. 지방법원 부장판사급을 포함하면 100명을 훌쩍 넘습니다. 대형 로펌은 올해도 법원 검찰 등을 떠나는 인재를 잡기 위해 물밑에서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물론 전직 근무처의 사건 수임을 1년간 제한한 전관예우금지법 등의 영향으로 판검사 출신의 전관을 뽑는 것을 망설이는 경향도 있는 ...

오늘의 신문 - 2021.11.29(월)